‘킹덤’ 에이티즈, 2차 경연 전문가+자체 평가 1위

페이지 정보

  • 작성자 KQ ENT
  • 날짜 2022-08-02
  • 조회수 37

본문

그룹 에이티즈(ATEEZ)가 Mnet ‘킹덤’ 1차 경연에 이어 2차 경연에서도 전문가 및 자체 평가 1위를 차지했다.

29일 방송된 Mnet ‘킹덤 : 레전더리 워’에서는 에이티즈가 2차 경연 ‘리본(RE-BORN)’이라는 주제로 서로의 노래를 바꿔 부르는 모습이 담겼다. 지난 1차 경연 당시 전문가 및 자체 평가로 중간 결과 1위를 차지하며 곡을 바꿔 부를 상대를 지목할 기회가 주어진 에이티즈는 평소 팬임을 밝혔던 아이콘을 선택했다.

다양한 히트곡을 보유한 아이콘인 만큼 곡 선정에 있어 오랜 시간 고민한 에이티즈는 연습생 시절 월말평가 추억이 녹아있는 ‘리듬 타(RHYTHM TA)’를 선곡했다. 원곡 위에 비발디의 사계 중 여름 3악장을 샘플링해 14인조 스트링 연주가 돋보이는 ‘리듬 타(The Awakening of Summer)’를 탄생시켜 눈길을 끌었다.

세계적으로 인기를 끈 스페인 드라마 ‘종이의 집’ 콘셉트를 차용한 에이티즈는 예술, 춤, 음악이 통제된 사회 속 반란을 꿈꾸는 아나키스트로 등장했다. 붉은 머리에 상처 분장 등 이미지 변신을 꾀한 이들은 호러틱한 가면을 쓰고 총격 신을 연출하는 등 임팩트 있는 퍼포먼스로 포문을 열었다.
또 미니멀한 힙합 무드 위로 강약을 오가며 긴장감을 이어가다 억압된 군중들 앞에 선 홍중은 ‘Open your eyes’라며 연설을 시작했고, 강렬한 신스 사운드로 전환되는 순간 에이티즈만의 파워풀한 군무를 선보이며 반란의 분위기는 더욱 고조되어 무대의 기승전결을 이끌었다.

특히 검은 페도라를 쓴 홍중이 쇼케이스를 깨고 ‘크로머’를 가져가는 엔딩은 지난 1차 경연의 오프닝과 이어지는 내용으로, 이번 무대 스토리가 프리퀄이었다는 점이 밝혀져 탄탄한 세계관을 입증했다.

마침내 에이티즈는 1차 경연에 이어 2차 경연에서도 전문가 및 출연자들의 자체 평가에서 1위를 차지했으며, 특히 원곡자 아이콘은 “이건 ‘리듬 타’가 아니라 에이티즈 노래였다. 확실히 달랐다. 멋있었다”라며 호평을 하기도.

이에 에이티즈는 “선배님을 보고 꿈을 키워 온 아이가 이렇게 선배님께 무대를 보여드릴 수 있어서 행복했다. 좋은 결과가 있어서 기분이 좋지만, 또 다음 무대에서도 성숙되고 더 좋은 무대를 보여드려야겠다는 생각이 크다. 감사하다. ‘저희가 하고 있는 게 맞구나’라는 확신이 들었다. 3차 때도 열심히 하는 에이티즈 되겠다”라는 소감을 밝혔다.

앞으로 3차 경연과 생방송 파이널 라운드만 남겨둔 에이티즈가 각오대로 어떤 놀라운 퍼포먼스를 준비할지 더욱 기대를 모은다.

기사 전문 ►http://naver.me/GEA4ttl2